블로그 이미지
동원君

카테고리

전체 보기 (98)
일상사~ (16)
패러글라이딩 (11)
X-히말라야 (1)
GPS (29)
사진.Photograph (2)
자전거 (13)
전자기기! PC! (16)
관심사!! (10)
Total253,292
Today59
Yesterday44

 가민 영문판 3.22 베타 업데이트에서 사고를 쳤다.
그동안 불편하게 소프트웨어적으로 우회시켜 스캔 지도를 사용 할 수 있었던 가민Oregon, Colorado 에서 드디어 기기자체에서 오버레이를 지원할 수 있게 한것인데!


두말하면 입아프다 일단 캡쳐 샷부터!


왼쪽이 오버레이, 오른쪽이 지도를 위에 얹은 캡쳐화면이다.
 

별거 아니지 않은가? 라고 생각했다면..뭐 할수 없지만..ㅡㅡ;
라우팅 되는 지도의 경우 지도 아래에 배경처럼 깔려서 쓸 수 있다. 

좋다.

그동안 마젤란 기기를 보며 안타까워했던 가민유저들의 2%를 채워준 업데이트 라고 할 수 있다.
현재 적용은 영문판 밖에 되질 않지만..

그때문에 소프트웨어도 업데이트 되었다.(주의! 현재 영문판만 가능한 업데이트 입니다)

오레곤300   3.2->3.22베타      http://www8.garmin.com/support/download_details.jsp?id=4525

오레곤550   2.3->2.51베타      http://www8.garmin.com/support/download_details.jsp?id=4671

다코다       2.2 베타              http://www8.garmin.com/support/download_details.jsp?id=4669

콜로라도    3.02 베타             http://www8.garmin.com/support/download_details.jsp?id=4667  

영문판유저는 희소식, 한글판은....................기본 업데이트도 아직 안됐으니 조금 안타깝다.
(이글 보시는 관계자분...걍 제가 업데이트 파일 만들어서 드릴게요. 소스 주세요....ㅡ.ㅜ)

일단 이걸로 끝나면 섭섭하니..

간단하게 오버레이 지도를 만드는 방법을 알아보자.

다음의 GPS월드 까페에 가니 다음지도(daum map) 의 datum 을 알 수 있는 홈페이지 를 링크 시켜 주신다.
(다음지도의 저작권 관련 여부를 모르니 저작권에 저촉된다면 글을 수정하겠습니다.)

http://jyhkorea.com.ne.kr/


다음과 같이 화면이 보이고 아래 경,위도가 표시 된다. WGS84 기준 10진법이다.

화면을 캡쳐한뒤 JPG로 변환한다.


구글어스의 옵션창에서 붉은원(십진법으로 표기)를 선택한다.


위 추가 - 이미지 오버레이 를 선택한다.


캡쳐한 파일을 찾아보기에서 선택한후 아래 위치탭에서 아까 캡쳐한 화면의 북쪽 끝(위도), 동쪽끝(경도), 남쪽(위도), 서쪽(경도)를 적어 넣는다. 확인을 누른다.

그럼 간단하게 구글어스에 넣어지게 된다.


그럼 왼쪽 위치 탭에 맵이름의 파일이 생긴다 이를 마우스 오른쪽 선택한후 다른이름으로 저장 하면 KMZ 파일이 만들어 진다.

이 파일을 외장메모리  내에 Garmin폴더에 CustomMaps 라는 폴더를 만들어 넣는다.


멋지게 만들어진 지도를 가지고 산행을 즐긴다.

여기에 올린 방법은 대략 스캔지도를 사용할때와 같다
이쪽은 마젤란이나 그쪽 기기를 사용하시는 분들의 팁을 배우면 될 듯하다.

가민에서 도움이 되는 업데이트를 한 것 같다.

어서 다른 버전의 오레곤에도 업데이트 되어 적용되길 바래본다.

추가 : 제작조건

1. kmz 파일에 1개 이상의 jpeg파일을 넣을수있다..

2. 수신기 유니트에 jpeg 를  최대 100개 까지 업로드 할수있다..

3. 이미지 파일로는 jpeg 형식만 사용가능하다..

4. kmz 파일을 내장메모리와 외장메모리카드 양쪽의 /garmin/CustomMaps 폴더에 저장할수있다.. 

5. 이미지크기가 1메가픽셀(1024x1024 ,512x2048 등) 이상이되면 해상도등에 문제가생긴다..

   이경우 jpeg 이미지를 분할하여 kmz 파일 에 넣면 된다..

6. 1개 Jpeg 용량이 3메가바이트를 초과할수없다..

7. jpeg 사이즈에따라 지도그리는 속도가 직결된다..

8. Drow Oder 가 50이상일때는 커스텀맵이 맨 위에 보이고 50이하일때는 커스텀맵 지면이 맨위에 보이지만

   기존 에 깔린 지도의 도로,등고선 등이 커스텀맵 위에 보인다..그러나 웨이포인트,트랙,지오캐시,POI 등은 항상

   커스텀맵 위에 보인다..커스텀맵들 중에는 Drow Order 가 높은쪽이 위에보인다..  


참고글: 오레곤,콜로라도,다코다 에 라스터지도 올리기.. <- 마레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동원君

오레곤 200, 300, 400

2009.09.23 22:16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Heart rate monitor

Part Number: 010-10997-00
Suggested Retail Price: $ 60.00 USD

Speed/Cadence bike sensor

Part Number: 010-10644-00
Suggested Retail Price: $ 60.00 USD 

  자~ 질렀습니다. 카이덴스 센서와 심박계 입니다.
가격은 쓸만한 카이덴스되는 속도계 가격과 비슷합니다..

케이던스란 자전거의 분당 페달링을 체크하는 기기 입니다. 자전거의 훈련시나 평상시 운동에 유용한 계측장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심박계는 말그대로 분당 심장이 뛰는 횟수를 측정할 수 있는 장치죠. 역시 과도한 운동을 방지해주고 적절한 수치로 운동을 가능하게 해주는 장비 라고 할 수 있습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08:20:43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08:20:56

심박계와 케이던스 센서 사진입니다.

전 오레곤과 링크를 해서 사용합니다. 오레곤과는 기본 링크만 됩니다. (화면에 표시만 됨..그 이상 이하 없음..)
가민 EDGE 205나 605에는 좀 어울릴듯..
근데 205나 605와 센서 연결 되나요? 305와 705는 센서가 포함된 다고 아는데.. 자출사분들 이글 보시고 아시는 분들 댓글좀 부탁드립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10:17:48

카이덴스 장착샷 입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10:17:18

심박계 - 가슴에 둘러 센서부가 심장 가까이에 위치하게 합니다. 심박계는 장착 사진은 생략..(추합니다..젠장ㅡㅜ)

장착후 인식 화면입니다.


아래 화면에 보시면 심박수, 케이던스가 표시 되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심박수 128, 케이던스 86 rpm)

이번호 자전거생활에 평균 카이덴스 90rpm 으로 맞추라고 했는데.. 이거 엄청 빡셉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10:17:22

심박계또한 인식 잘됩니다. 운동하다가 심장 멈출거 같아서 산건 아닙니다만..(그런거냐?!)

땀을 먹을거 같은 재질이 좀 불만이네요. 쓰시는 분들도 그쪽 천이 땀을 먹으면 늘어난다는 평이 있군요.

결속부는 갈고리 요철을 거는 형태 인데요. 옆 결속 하면 몸에 걸리는 것도 적고 생각보다 편하네요.
사실 아침에 걸때는 옆에 마무리를 잘 못해서 옆가슴쪽이 아팠는데, 마무리 잘해서 장착하니 편합니다.

카이덴서 센서는 페달마그넷 센서쪽인식을 좀 가깝다 싶을정도로 붙여야 계측이 됩니다.
설명서에는 5mm정도 여유를 두라고 되어있는데, 3mm정도까지 붙여야 되군요.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10:17:56

아흑..흔들렸지만 이 사진 외에 사진이 없어서..


터널 안에서 인식 안될때 속도계로 인식이 된다던데..이건 테스트를 못했습니다. (불가)
일단 케이던스는 인식 됩니다..인식 굿..ㅋ

이젠................................엣지 지를 일만 남았군요..(운동이 아니고?ㅋ)

암튼 이렇게 간단하게 심박계와 케이던스 리뷰를 해봅니다.

09.09.24 추가.

케이던스 센서를 팔았지만 추가 정보 올려봅니다.

오레곤과 콜로라도의 경우 심박데이터와 케이던스 데이터가 로그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즉 단순히 화면 표시 기능 이외에는 없습니다.
훈련의 용도로 물론 더할 나위는 없지만 아쉽습니다. 트랙로그에 기록이 되질 않으면 분석이 되질 않으니깐요.

그리고 GPS수신이 안될때 케이던스센서의 바퀴 마그넷으로 속도측정은 되질 않습니다. 터널에서 장시간 수신이 안되는 상황에서 속도계의 표시가 안되더군요.

케이던스의 경우 포어러너405 에 링크가 된다는 정보가 있는데 확인은 하질 못했습니다.

이상 추가정보 끝냅니다.

짧은글 봐주셔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자전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핸들바 바테잎 바꿔보자!  (3) 2010.01.14
최근 일상사...  (2) 2009.12.23
자전거 구입!  (3) 2009.10.25
가민 케이던스센서 & 심박계 리뷰~  (5) 2009.08.16
09년 7월 23일 라이딩 기록..  (0) 2009.07.23
자전거 찾았다!!!  (3) 2009.06.08
Posted by 동원君

Hard Carrying Case

Part Number: 010-10850-20
Suggested Retail Price: $ 33.00 USD 


  얼마전 가민의 카이덴스 센서와 심박계를 구매하였드랬습니다(그놈의 지름신이..)
뭐 카이덴스 센서와 심박계의 리뷰는 좀 있다 올릴거구요~


구매하면서 얼마 안한다 싶어 가민의 콜로라도& 오레곤 전용 케이스 Hard Carrying Case 를 주문하였습니다.
(사고 보니 비싸네요..ㅡㅜ 달러랑 환율을 인식못한..컥..)

먼저 박스 뜯기전 사진입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08:20:25


이렇게 보면 크기가 얼마나 되는지 모르는데요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08:23:00

이정도 크기 입니다..(왼쪽부터 오레곤, 케이스, lowepro 20aw)

사실 대박 큽니다. 맨위 사진이 공식 홈페이지 사진이고, 옆에 비너가 오레곤 사면 주는 채결용 비너와 같은 크기더군요..(사기당한 느낌이랄까요.) 저는 비너가 일반 등산용 악세사리 비너 크기 인줄 알았더니.. 원근감에 속았습니다.

사실 오레곤이랑 콜로라도를 같이 넣으려면 저정도 사이즈는 되어야 겠죠^^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8sec | F/2.8 | 5.8mm | 2009:08:16 08:36:01


어깨에 견착해둘경우 열면 바로 화면을 확인 가능합니다.
윗쪽 여유분의 경우 안테나 만큼 오레곤보다 더 크기가 큰 콜로라도를 위한 여유공간이라 생각됩니다.



결합용 고리는 캐리비너 걸이용과 같은 것 같네요. 결합 고리가 찍찍이로 되어있어서 꺼내기도 쉽습니다.

케이스는 굉장히 튼튼합니다. 등산에서 막 굴리기에도 딱 좋을것 같네요..

(떨어뜨려서 딩굴어도 상처 하나 안날듯..)

가방 뒤쪽에는 등산용 가방에 체결도 쉽도록 찍찍이 밴드가 있어서 고정 할 수 있습니다.

사용기라고 더 쓸게 없네요. 이렇게 짧게 가민 하드 캐링 케이스를 리뷰해 보았습니다.




다른 오레곤 케이스리뷰는 아래를 참고해주세요

 Lowepro 20AW

http://comicman.kr/entry/오레곤쓰시는-분들을-위한-전용급-가방-Lowepro-20AW-apex

짧은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동원君
로우프로는 카메라 가방의 명가 입니다^^ 사실 글쓴이도 취미가 사진이라 가방을 몇개 가지고 있는데요^^

사실 가민의 오리지날 전용가방이 좋긴 하지만...

팔지도 않고, 대행에서 5만원(!) 가량 한다는 소문에 다른 제품을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쩝..내부 고정도 되고 튼튼한 전용 가방..다만 비싼게 흠..ㅡㅜ



바로!! Lowepro APEX 20AW!!

사실 20aw로 검색하면 로우프로가방 2개가 나오는데요

그중 apex 20aw가 오늘 제가 소개할 물건입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15sec | F/2.8 | 5.8mm | 2009:04:28 00:49:36

오레곤의 크기는 5.8 x 11.4 x 3.5 cm 입니다.  이 가방의 내부 크기는 7.0 x 11.2 x 3.5 cm 이구요^^

우왕! 약간 폭이 작습니다만, 실제 넣어보면 딱 맞습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50 | 1/15sec | F/2.8 | 5.8mm | 2009:04:28 00:49:58
우왕~~굳~(배경에 뒹굴고 있는 불쌍한 60csx..ㅜㅜ)

내부는 생각보다 뽀송뽀송합니다..(카메라에 상처 안나는 개념이니 그렇겠죠?)
대신 액정을 계속 누르는 충격(배낭형가방안에서 무거운 책따위가 계속 누른다면 액정이 눌릴수도 있을듯)에는 약한듯 싶습니다.-> 저는 못쓰는 카드를 잘라서 뒷면에 넣으니 단단해지네요^^


추가로 메모리 등을 넣을수 있는 공간이 있는데요(카메라 가방이니까..)
여기에 microSD 어댑터를 넣어서 지도등을 넣는데 요긴하게 쓰고 있습니다^^


로우프로 AW(All Weather) 의 특징!!


바로 레인커버가 있는것인데요. 아무리 작은 모델이라도 레인커버가 있어 비올때 유리합니다^^
(GPS가 방수가 되도 산에서 비오면 안좋겠죠??)

뒷면은 찍찍이와 끈이 연결되는 부분이 있고, 바닥부분은 튼튼한플라스틱으로 되어있습니다^^

현재 최저가 1만2천원!! 가민 전용도 좋겠지만, 이만하면 쓸만하겠죠??

덧.. 콜로라도 300은 좀 모자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동원君


 




오늘 GPSGIS까페에서 웅산님께서 하셨던 오레곤공구의 물건을 받아와서 간단하게 나마 리뷰 작성하여 봅니다^^

(마침 웅산님이 근처라 일찍받았습니다만 다른분들은 좀 늦게 받으실거 같네요..먼저받아 죄송하단 말씀 먼저올립니다)


차후 추가 수정이 될것이며 디카를 안챙겨온관계로 본체의 비교사진 없이 화면 캡쳐로 간단히 올립니다.

전 가민만 주로 써와서 가민쪽으로 설명하겠습니다. 써온기기도 가민레전드흑백, 60csx, 콜로라도300, 오레곤300으로 써봤구요.

주 목적은 패러글라이딩시의 로그 기록과 비행시의 계기용도 였습니다.

영문판도 별 부담이 없었기 때문에 영문판으로 사용하였죠


60csx 를 쓰다가 콜로라도300 에 잠시 매력을 구매 했지만 이틀정도 사용후 바로 처분하였습니다.

락큰롤휠이 비행시의 직관적 활용에 도움이 안되었고, 60csx의 버튼이 더 편하게 느껴져서 입니다.


이번의 오레곤의 경우 터치스크린의 활용과 내장안테나가 외부로 튀어나오지 않음에 매력을 느꼈습니다.

화면의 해상도도 크기 차이만큼 납니다.실제 화면의 비교를 해보겠습니다.







왼쪽이 60csx오른쪽이 오레곤300 입니다. 액정의 크기도 차이나지만 표현가능한 정보의 양도 차이가 납니다.

지도의 활용에도 차이가 있음은 말할것도 없습니다.










정보화면입니다. 60csx의 정보화면과 비교하였습니다.


오레곤300의 2.96베타버전은 정보창을 변경하여 다양한 화면으로 나타낼 수 있던데, 다음버전 펌웨어가 기대되네요,

터치스크린의 감도도 괜찮습니다. 장갑을 끼어도 쉽게 되더군요.

물론 단점도 있습니다.아직은 안정화가 안된 펌웨어(베타펌웨어는 아직 위험하더군요.)와

 

배터리 커버의 결속부가 금속이 아니라는 것, 아쉽고 불만을 느낍니다. 60csx의 경우 저부분이 금속으로 되어 강인한 느낌을 주며,

자전거 마운트도 본체자체에 결속되지만오레곤은 사진을 보시면 latch라는 부분에 피로가 집중되고, 후판에 마운트를 결속하는 방식이라 피로도가 집중될텐데 플라스틱(인듯) 의 강도가 의심스럽습니다..

<--문제의 부분..

자전거 마운트나 캐리비너 결속부가 후판에 결속된다.


끝으로 간단히 마무리하면 ..

60csx는 직관, 그동안 써왔던 경험, 페이지 변환의 용이 바로 저장가능한 웨이포인트(mark기능) 등이 장점으로 남습니다.


오레곤300의 터치스크린은, 그간 답답했던 가민의 방식(웨이포인트이름등의 입력)의 혁신으로 다가왔습니다.

단 아직은 콜로라도이후 바뀐 가민의 인터페이스(화면체계)가 맘에 안드네요.


다음글에서 60csx와 오레곤300의 수신율과 배터리 시간등을 비교해보겠습니다.


짧은글 읽어주셔 감사합니다.

신고
Posted by 동원君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